본문으로 바로가기
반응형

직장인들이 직장에서 커피를 마시는 이유로 잠을 깨려고,습관적으로,동료와 커뮤니케이션을위해,집중력을 높이기위해,맛있었어,등의 이유로 조사된 기사가 있다.

그리고 하루 평균 커피값으로 지출을 4178원을 커피값으로 지출하고 하루평균 2잔의 커피를 마시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달 평균 총 12만원을 커피를 마시는값으로 지출하고 있다.




하지만 커피의 이로운점 나쁜점등 아직도 의견이 분별한 상태입니다.

커피가 암예방에 좋다는 얘기며, 당이 첨가된 커피는 수면의 질을 떨어뜨린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발표등 여러가지 커피에 대한 정보들이 많지만 정확한 영향을 미치는지 연구가 더 필요한 것들도 있다.




음 커피를 즐기는 분들은 내몸에 커피가 어떤 영향을 주는지 살펴볼 필요가 있습니다.

쳇크해 보시길 바랍니다.


◐편두통 앓고 있다면 커피는 하루에 1~2잔으로 제한

베스 이스라엘 디콘리스 메디컬 센터와 하버드 공립치과대가 공동으로 진행한 연구에서 최근에는 하루에 3잔 이상 카페인이 함유된 음료를 섭취하는 것이 편두통의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많은 양의 커피와 카페인 음료 섭취는 ‘당분’과 ‘카페인’으로 인해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 

노르웨이 연구팀이 진행한 50세 이상 65세 미만의 건강한 중년 남녀 10,601명을 대상으로 한 “일 커피 섭취량에 따른 ‘비타민 B’와 ‘호모시스테인’ 농도 변화”에 대한 연구 결과, 커피 섭취량이 증가할수록 체내의 비타민 ‘B6’ · ‘B9’ · ‘B12’의 농도가 감소하고, ‘호모시스테인(homocysteine)’ 농도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복에는 커피를 자제하는 것이 좋다.

스스로 위를 망치는 일이기 때문이다.

커피의 카페인과 지방산은 위장을 자극한다. 카페인은 위산의 역류를 유발하고 지방산은 산도 자체가 위장에 자극적이다. 따라서 카페인이 없는 커피도 빈속에 마시면 지방산이 작용해 위산과 함께 소화관을 손상시킬 수 있다.

커피는 급격한 대장운동을 촉진해 복통을 동반한 과민성 대장질환을 유발한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카페인 섭취가 잠을 잘 이루지 못하게 한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

그런데 커피와 탄산음료만이 카페인을 함유하고 있는 드링크가 아니라는 점이 중요하다.

처방전 없이 자유롭게 구입할 수 있는 일반의약품과 많은 종류의 차도 카페인 성분을 내포하고 있다.

카페인에 민감한 체질이라면 카페인이 제거된 음료를 마시거나. 잠자리에 들기 8시간 전에 섭취하고자 하는 약물에 카페인이 함유돼 있는지 점검해 보는 것도 필요하다.

커피도 마찬가지다.




반면 자기 전에 커피를 마시면 숙면을 취할 수 없다는 기존의 인식과는 달리, 잠들기 전에 커피를 마셔도 수면에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하지만 결론은 수면의 연속성을 높이기 위해 자기 전에 음주나 흡연을 자제해야 하며 카페인에 대한 민감도나 카페인의 섭취량에 따라 커피도 수면에 악영향을 줄 수 있다고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